6주차 소풍은 노정태 샘의 고기 굽기와 비빔 국수로 풍성한 시간을 보냈습니다.

소풍과 송별을 함께 했던 이날의 기억은 "융읽기 세미나"의 추억이 되었네요.


융읽기 세미나도 후반기로 들어갑니다. 


1. 일시: 2011.8.9 火

2. 법위: 융 기본저작집 3 인격과 전이 (~163쪽)

3. 발제: 노정태, 송성복

4. 주제: 페르조나(그림자, 아니무스/아니마), 집단무의식


그리고 8월달 세미나비 1만5천원을 가져오셔야 됩니다.


PS. 암송은 4주차 정은하 샘이 제시한 것으로 합니다. 은하샘 암송 문구 올려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