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가을 단풍도 이제 절정을 넘어셨겠네요. 土 기운 가득한 계절 잘들 보내고 계시는지 궁금하네요.

저는 아무래도 한국보다 북쪽에 있는지라, 이미 겨울이 된것 같네요. 게다가 이틀전에는 눈까지 내렸으니 완전 겨울느낌 제대로 체험중입니다. 작년보다 한달정도 빨리 눈이 온거라고 핀란드어 샘이 이야기 해주시더군요. 눈이 내린 덕분에 어둠이 가득한 풍경이 좀 밝아져서 춥지만 좋습니다. 핀란드 겨울을 제가 만난 외국인들은 6개월 부터 8개월 정도라고 하던데, 이제 시작인거죠 ^^

 

대학생들 중간고사 기간이 이곳의 Autumn Holiday (1주일)기간과 겹치더군요. 모두가 휴가를 보내는 것은 아니지만 저의 경우 이 기간 바로 전주에 이미 시험을 치룬지라 잠시 짬을 내서 Turku라는 도시를 다녀왔습니다.

Turku는 헬싱키 이전에 핀란드 수도여서 고풍스런 느낌이 많이 나는 도시 였습니다.  이 도시 사진 몇장과 눈 소식을 이번엔 전하겠습니다. 아마 한국도 겨울이 작년보다 빨리 오지 않을까요^^ 월동 준비들 시작하심이 좋을듯합니다.

 

Turku(13세기에 건립되어서 1811년까지 핀란드의 수도)

 

1.Cathedral of Turku_미인계 시간에 배웠던 중세 교회 양식의 변형된 모습을 확인하는 좋은 기회였습니다.

  침묵의 힘을 사진을 담을수는 없었지만, 제대로 느끼고 왔습니다.

 PA160036(600x800).jpg PA160040(600x800).jpg  

 2.St Henrik's Ecumenical Art Chapel

위의 성당과 달리 아래 사진의 성당은 규모도 작고 나무로 지은 성당이라 느낌이 많이 달랐지만, 신의 대한 해석의 방식은 신상이 있는 곳을 빛으로 강조하고 그것을 중심으로 대칭적 형태를 취한다는 면에서는 동일합니다.

 PA160064(600x800).jpg PA160073(600x800).jpg PA160080(600x800).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