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다음 주(2월 4째 주)는 <도토리 키재기>를 합니다.

 

1교시_요가

2교시_학년별 수업(저학년 시수업)

점심

3교시_도토리 키재기

 

이번 겨울학기 도토리 저학년 친구들은 시도 잘쓰고 암송도 잘 해서 벌써부터 기대됩니다. 

특히 자기 시+글 낭송은 정말 기대되요.^:^

도토리 저학년 까불이들 조차도 자기시를 읽을 때에는 어째 진지하거든요.

오늘 지난 주에 쓴 시를 몇 편 낭송했는데, 언제나 몸을 가만히 있지 못하는 나무 조차도

몸을 바로 세우고 차분하게 낭송하는 모습에는 정말 놀랐습니다.

비록 짧은 시이고 거칠게 쓴 시이지만 세상을 향해 자기 목소리를 내는 것은 역시 긴장되고 떨리는 일인것 같습니다.

 

다다음 주에 학교 사정, 가정 사정 등으로 벌써 결석계를 낸 친구들이 몇명 있는데

부디 많이많이 함께 하면 좋겠습니다.

 

저학년은 논어 암송, 시 암송, 자기 시 낭송을 합니다.

 

*논어는

1+3+4주차 논어 암송자: 해린, 재현, 재현, 지후, 준우

1+3+5주차 논어 암송자: 영환, 남우, 민수

 

오늘 못 온 친구들은 1+3+4 주 혹은 1+3+5 주 중에서 원하는 것을 암송해 오면 됩니다.

 

*시 암송은

모두 함께: <연천에 부임하는 신군수를 전송하며>

지후+해린: <율리유곡>

영환: <졸음>or<엄마의난닝구>     (영환, 너무 무리하는 거 아닌가-.-;;;)

두현+남우: <겨울 물오리>

주영: <딱지 따먹기>

 

이름 안 써진 다른 친구들도 원하는 시를 암송해 오시어요!

 

그럼, 다다음 주에 만나겠습니다.

모두들 즐거운 한 주~ 어긔야 어강됴리, 아으 다롱디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