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투를 읽고 느낀 것을 적었습니다.

 

외투

 

불쌍한 아카키                   

열병 얻어 죽었네                    

                                     

어리석은 경찰서장            

피해자를 심문하면 어쩌나    

                                    

이상한 유력인사                               

아카키를 호통하면 어쩌나   

                                      

둘 다 역지사지 해봐

경찰서장 피해자가 되어

심문 받아봐

유력인사

소매치기 당했는데

호통 맞아 기절해봐

바보 같은 관리들

심문할 사람을

호통칠 사람을

혼내야지

그리고

유령은 어떻나?

유령이 손에 잡히나?

유령이 콧수염을 기르나?

진짜 소문이 아니야

 

경찰서장과 유력인사

서로 짜

소문 만들었네  

 

유령은

시장과 경찰서장  

도우는 분장한 귀신

 

알겠지?